광고 창닫기

[화보]위성으로 본 임시정부 유적지

항우연, 다목적실용위성 3호 3A호가 촬영한 임시정부 사진 공개
한국항공우주연구원(원장 임철호)은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이해 다목적실용위성(아리랑)이 촬영한 중국내 대한민국 임시정부 유적(터) 위성사진을 10일 공개했다. 

이번에 공개된 위성사진에는 대한민국 임시정부가 최초로 자리잡은 상해임시정부 유적부터 마지막 충칭 임시정부 유적 등 임시정부 유적 8곳 중 7곳이 담겨있다. 

위성사진은 다목적실용위성(아리랑) 3호와 다목적실용위성(아리랑) 3A호가 각각 70cm와 55cm급의 고해상도 광학관측카메라로 촬영했다.

3A호가 촬영한 상해임시정부.<사진=한국항공우주연구원 제공>3A호가 촬영한 상해임시정부.<사진=한국항공우주연구원 제공>

3A호가 촬영한 항주 임시정부.<사진=한국항공우주연구원 제공>3A호가 촬영한 항주 임시정부.<사진=한국항공우주연구원 제공>

3호가 촬영한 전장대한민국임시정부.<사진=한국항공우주연구원 제공>3호가 촬영한 전장대한민국임시정부.<사진=한국항공우주연구원 제공>

3호가 촬영한 광둥임시정부.<사진=한국항공우주연구원 제공>3호가 촬영한 광둥임시정부.<사진=한국항공우주연구원 제공>

3호가 촬영한 류저우 임시정부.<사진=한국항공우주연구원 제공>3호가 촬영한 류저우 임시정부.<사진=한국항공우주연구원 제공>

3호가 촬영한 치장 임시정부.<사진=한국항공우주연구원 제공>3호가 촬영한 치장 임시정부.<사진=한국항공우주연구원 제공>

3A호가 촬영한 충칭 임시정부.<사진=한국항공우주연구원 제공>3A호가 촬영한 충칭 임시정부.<사진=한국항공우주연구원 제공>
강민구 기자의 다른 기사 더보기
독자의견
로그인 독자분들의 소중한 의견은 과학과 국민을 잇는 밑거름이 됩니다
0/ 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