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보]시민과 즐기는 과학문화! '과학창의축전'

9일부터 12일까지 일산 킨텍스서 개최
2018 대한민국과학창의축전은 9일부터 12일까지 일산 킨텍스서 개최된다.<사진=유용연 기자>2018 대한민국과학창의축전은 9일부터 12일까지 일산 킨텍스서 개최된다.<사진=유용연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가 주최하고 한국과학창의재단(이사장 서은경)이 주관하는 '2018 대한민국과학창의축전'이 9일 오전 일산 킨텍스 제1전시장에서 막을 올렸다. 행사는 12일까지 열린다.

개막식에는 시민들 약 150여명을 비롯해 원로 과학자, 연구기관장, 국회 과학기술정보통신위원회 위원, 유영민 장관 등이 참석했다.

이번 과학창의축전의 주요 공간은 전시장이다. 출연연의 성과 기술을 한눈에 볼 수 있다. 또 과학 실험공연인 버스킹과 시민들이 직접 실험에 참여하는 부대행사들이 마련됐다.

지난 1997년 처음 개최된 이후 22년째를 맞이한 과학창의축전은 연간 20만명 이상의 관람객이 다녀갔다. 올해의 과학창의축전 현장을 사진으로 담았다.


레고 에듀케이션 부스의 모습.<사진=유용연 기자>레고 에듀케이션 부스의 모습.<사진=유용연 기자>

참가자들이 포항가속기연구소 부스에서 가속기 만들기 체험을 하고 있다.<사진=유용연 기자>참가자들이 포항가속기연구소 부스에서 가속기 만들기 체험을 하고 있다.<사진=유용연 기자>

한국원자력연구원 부스의 모습.<사진=유용연 기자>한국원자력연구원 부스의 모습.<사진=유용연 기자>

한국표준과학연구원에서는 표준이네 방탈출 프로그램을 진행했다.<사진=유용연 기자>한국표준과학연구원에서는 표준이네 방탈출 프로그램을 진행했다.<사진=유용연 기자>

한국화학연구원 지구를 지켜라 부스의 모습.<사진=유용연 기자>한국화학연구원 지구를 지켜라 부스의 모습.<사진=유용연 기자>

행사장에 마련된 로봇기술 관련 전시 부스.<사진=유용연 기자>행사장에 마련된 로봇기술 관련 전시 부스.<사진=유용연 기자>

참가자들이 전시장에 마련된 로봇을 체험하고 있다.<사진=유용연 기자>참가자들이 전시장에 마련된 로봇을 체험하고 있다.<사진=유용연 기자>

어린이들이 직접 참여하는 과학체험 부스.<사진=유용연 기자>어린이들이 직접 참여하는 과학체험 부스.<사진=유용연 기자>

어린이들이 직접 참여하는 과학체험 부스.<사진=유용연 기자>어린이들이 직접 참여하는 과학체험 부스.<사진=유용연 기자>

유영민 장관이 박경미 국회의원, 신용현 국회의원, 김경진 국회의원, 서은경 한국과학창의재단 이사장 등과 전시장을 관람 하고 있다.<사진=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공>유영민 장관이 박경미 국회의원, 신용현 국회의원, 김경진 국회의원, 서은경 한국과학창의재단 이사장 등과 전시장을 관람 하고 있다.<사진=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공>

유영민 장관이 박경미 국회의원, 신용현 국회의원, 김경진 국회의원, 서은경 한국과학창의재단 이사장 등과 전시장을 관람 하고 있다.<사진=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공>유영민 장관이 박경미 국회의원, 신용현 국회의원, 김경진 국회의원, 서은경 한국과학창의재단 이사장 등과 전시장을 관람 하고 있다.<사진=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공>

유영민 장관이 박경미 국회의원, 신용현 국회의원, 김경진 국회의원, 서은경 한국과학창의재단 이사장 등과 전시장을 관람 하고 있다.<사진=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공>유영민 장관이 박경미 국회의원, 신용현 국회의원, 김경진 국회의원, 서은경 한국과학창의재단 이사장 등과 전시장을 관람 하고 있다.<사진=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공>

유영민 장관이 박경미 국회의원, 신용현 국회의원, 김경진 국회의원, 서은경 한국과학창의재단 이사장 등과 전시장을 관람 하고 있다.<사진=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공>유영민 장관이 박경미 국회의원, 신용현 국회의원, 김경진 국회의원, 서은경 한국과학창의재단 이사장 등과 전시장을 관람 하고 있다.<사진=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공>

2018 대한민국과학창의축전은 9일부터 12일까지 일산 킨텍스서 개최된다.<사진=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공>2018 대한민국과학창의축전은 9일부터 12일까지 일산 킨텍스서 개최된다.<사진=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공>
일산 = 유용연 기자의 다른 기사 더보기
독자의견
로그인 독자분들의 소중한 의견은 과학과 국민을 잇는 밑거름이 됩니다
0/ 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