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창닫기

과학기술유공자지원센터, 본격 운영

과기정통부 지정, 개별 과학기술유공자 수요 맞춰 지원
과학기술유공자지원센터 현판제막식이 7일 오후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한국과학기술한림원회관에서 열렸다. <사진=과기부 제공>과학기술유공자지원센터 현판제막식이 7일 오후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한국과학기술한림원회관에서 열렸다. <사진=과기부 제공>

과학기술유공자에 대한 맞춤형·총괄 지원 체계가 구축됐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는 7일 오후 2시 한국과학기술한림원 회관에서 과학기술유공자지원센터 현판제막식을 가졌다고 이날 밝혔다.  

지원센터는 '과학기술유공자 예우 및 지원에 관한 법률'에 따라 올해부터 시행되는 과학기술유공자 제도 운영을 위해 수탁기관인 한국과학기술한림원 내에 설립됐다. 

후보자 발굴 및 지정심사 지원, 예우 및 사회적 인식 제고 등 총괄 지원 기능을 수행하며 개별 과학기술유공자 수요에 따라 맞춤형으로 사회적 활동을 지원한다. 

이진규 1차관은 "과학기술 발전에 공헌한 과학기술인을 예우하고 지원하는 것은 새정부의 과학기술 기본철학인 '사람 중심의 과학기술' 실현"이라며 "과학기술인에게 응원과 감사를 전할 수 있도록 많은 도움과 격려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박은희 기자의 다른 기사 더보기
독자의견
로그인 독자분들의 소중한 의견은 과학과 국민을 잇는 밑거름이 됩니다
0/ 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