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고켐바이오, 日 다케다 자회사와 라이선스 계약

후보물질 발굴시 글로벌 기술이전 계약도 추가 예정
레고켐바이오사이언스(대표 김용주)는 11일 공시를 통해 일본 다케다사와 항체·약물 결합체(ADC) 플랫폼 기술에 대한 리서치 라이선스 계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이번 계약으로 다케다의 100% 자회사로 항암 전문기업인 '밀레니엄 파마슈티컬(Millenium Pharmaceuticals)'은 레고켐바이오사이언스의 고유 플랫폼 기술을 기반으로 ADC 후보 물질 발굴 작업을 수행하게 된다.

레고켐바이오사이언스 관계자에 의하면 ADC 플랫폼 기술은 기존 기술의 한계점이었던 링커의 불안정성을 개선, 항체에 연결된 약물을 안정적으로 암세포까지 전달할 수 있다.

다케다 자회사 기업이 ADC 후보물질을 성공적으로 발굴하면 양사는 글로벌 기술이전 계약도 추가로 맺을 예정이다.

양사의 계약기간은 11일부터 프로젝트 종료시점까지다.
길애경 기자의 다른 기사 더보기
독자의견
로그인 독자분들의 소중한 의견은 과학과 국민을 잇는 밑거름이 됩니다
0/ 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