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창닫기

선양, 호국보훈의 달 맞아 현충원 봉사활동

선양(회장 조웅래)은 호국 보훈의 달인 6월을 맞아 순국선열과 호국영령들의 넋을 기리기 위해 국립대전현충원을 방문해 현충탑에 참배하고 봉사활동을 펼쳤다고 1일 밝혔다.

한달에 한번 전직원이 모이는 월례조회를 회사가 아닌 현충원을 방문하고 현충탑 참배를 시작으로 묘소 앞에 소형 태극기를 꽂는 봉사활동과 묘역 환경정화 활동도 함께 실시했다.

박근태 사장은 "호국 보훈의 달을 맞아 국가의 독립과 민족의 생존권을 수호하기 위해 몸과 마음을 바친 순국선열과 호국영령들의 숭고한 넋을 기리기 위해 임직원들과 함께 뜻깊은 시간을 갖고자 현충원을 방문했다"고 전했다.

대전 현충원 참배와 태극기 꽂기 자원봉사 활동은 선양에서 지난해부터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자원봉사활동이다.
 
길애경 기자의 다른 기사 더보기
독자의견
로그인 독자분들의 소중한 의견은 과학과 국민을 잇는 밑거름이 됩니다
0/ 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