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덕넷 조간브리핑]'방전요속(放箭要速)'으로 성장

모든일을 컴퓨터로만 처리하는 1982년 미국 실리콘밸리를 뒤쫓아 반도체 생산을 시작해 오늘날 삼성의 초석을 만든 고(故) 이병철 삼성회장.
"누군가 할 것이라면 우리가 하자"며 시기 상조라는 반대를 딛고 국내 최초로 라디오를 만든 고(故) 구인회 LG그룹 창업자.

한국경제가 비틀대며 활로를 뚫지 못하는 가운데 '위기'를 '기회'로 만든 대한민국 1세대 기업인들의 개척가 정신이 주목받고 있습니다.


한국의 2000년대 경제성장률은 3.1%에, 2010~2014년 국민 소득 증가율은 26%선에 그쳤습니다. 뿐만 아니라, 이웃나라 중국은 우리를 맹추격하며 글로벌 기업들과의 격차를 좁혀가고 있습니다. 전문가들은 과거 산업주도권의 원동력인 창조적 기업가 정신, 혁신, 그리고 실행력이야말로 우리 경제를 자극하는 촉매라고 말합니다.

창업과 중소기업의 나라 미국에서는 정부가 창업정책을 통합하고 투자활성화, 연구촉진, 기업가 정신 고취를 골자로 하는 '스타트업 아메리카 이니셔티브'를 발표하며 기업가정신 교육에 나서고 있다고 합니다. 대전에서도 KAIST의 기술경영전문대학원과 충남대의 기업가정신센터가 설립돼 기업가정신 교육을 전문적으로 수행하고 있는데요. 우리 경제를 이끌어나갈 창조적 기업가 정신을 갖춘 기업인이 대덕에서도 많이 탄생할 것을 기대합니다.

목표를 봤으면 활을 당기는 즉시 빠르게 쏴야 한다는 뜻인 '방전요속(放箭要速)'. 지금 우리에게 필요한 것은 과감함과 신속함이 아닐까요.

대덕넷이 선정한 오늘의 뉴스를 전해드립니다.

<제목을 클릭하시면 해당 사이트로 이동합니다>

1.[중앙일보] 이병철·정주영·구인회처럼 … 쏜살 같은 혁신으로 장기 정체 뚫는다
1982년 미국 실리콘밸리의 휴렛팩커드. 삼성그룹 창업주인 고(故) 이병철 회장은 컴퓨터만으로 모든 일을 처리하는 사무실을 보고 충격을 받았다. 귀국한 그는 1983년부터 반도체 사업을 펴 나가기 시작했다.

2.[조선일보] 잊고 싶은 기억 지워드립니다… 당신이 잠든 사이에
프랑스 국립과학연구센터 카림 벤체넨 박사 연구진은 지난 9일 국제 학술지 '네이처 뉴로사이언스'에서 "생쥐가 잠을 자는 동안 특정 장소에 호감을 갖도록 기억을 이식하는 실험에 성공했다"고 밝혔다. 연구진은 생쥐의 뇌에 있는, 이른바 '장소 세포(place cell)'란 신경세포에 주목했다.

3.[조선일보] 카멜레온 변신의 비밀은 '피부 세포'
카멜레온이 순식간에 몸 색깔을 바꿀 수 있는 것은 피부에 있는 미세 거울 덕분인 것으로 밝혀졌다. 스위스 제네바대 미셸 밀린코비치 교수 연구진은 지난 10일 온라인 국제학술지 '네이처 커뮤니케이션'에서 "카멜레온의 피부색 변화는 색소(色素)가 모이거나 퍼지기 때문이 아니라 세포 구조의 변화에 따라 반사되는 빛의 파장이 달라지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4.[중앙일보] · ← 피 요만큼으로 당뇨 진단합니다
광운대 화학과의 차근식(61) 교수와 남학현(56) 교수가 2000년 5월 교내 실험실 벤처기업 '아이센스'를 만들고, 벤처캐피탈에서 많이 들었던 얘기다. 아이센스는 광운대 화학센서 연구팀이 중심이 돼 혈당측정기 시장을 노리고 창업한 기업. 기술도 있고, 시장성도 있다고 봤다.

5.[동아일보] 목성 위성 '가니메데'에 거대한 바다, 수심이 지구 10배로…
목성의 위성 ‘가니메데’에 거대한 바다가 있다는 사실이 밝혀졌다. 태양계 천체에 이만큼 큰 바다가 있다는 사실이 알려진 것은 처음이라 생명체 존재 가능성에 대한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6.[한국경제] 변신 바쁜 카메라 업계…의료기기 진출 '가속'
글로벌 카메라 회사들이 탈(脫)카메라 행보를 가속화하고 있다. 스마트폰의 급속한 보급으로 디지털 카메라 시장이 축소되면서다. 미국 시장조사기관 IDC에 따르면 2013년 세계 디지털 카메라 출하 대수는 8100만대로 2010년(1억4500만대)보다 44% 감소했다.

7.[조선일보] 指紋인식 한우물… 保安 민감한 이란시장도 뚫어
경기도 성남에 있는 지문(指紋)·얼굴 인식 기술 업체 슈프리마 본사. 이재원(47) 대표가 사무실 출입구 옆에 달린 손바닥만 한 카메라 앞에 얼굴을 가져가자 '삐' 소리와 함께 문이 열렸다. 사람의 얼굴 모양을 파악해 보안장치를 작동하는 기기 '페이스 스테이션'이다.

한효정 기자의 다른 기사 더보기
독자의견
로그인 독자분들의 소중한 의견은 과학과 국민을 잇는 밑거름이 됩니다
0/ 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