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창닫기

생명연, 로봇으로 단순 업무 자동화···연간 600시간 절감

RPA 시스템, 과제공고·세금계산서 발행요청 등에 시범 적용
향후 전사적 업무·연구 업무 등 적용 범위 확대 예정
RPA 실행화면. <사진=생명연 제공>RPA 실행화면. <사진=생명연 제공>

생명연이 로봇 시스템을 이용해 과제공고 등과 같은 단순 반복 업무에 대해 자동화를 실행, 업무 효율을 높일 것이라는 방침을 내걸었다. 

한국생명공학연구원(원장 김장성)은 로봇 프로세스 자동화(이하 RPA, Robotic Process Automation) 시스템을 도입해 단순 반복 업무 자동화를 구현했다고 13일 밝혔다.

생명연은 과제공고, 세금계산서 발행요청, 입찰공고 알리오 공지 등 4개 업무의 복잡도, 규모 등을 고려해 RPA를 시범 적용했다. 도입대상 업무 선정 시 직원들의 RPA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교육·세미나를 3차례에 걸쳐 실시했다. 

생명연은 RPA 도입을 통해 연간 약 600시간의 업무시간을 절감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향후 전사적 업무·연구 업무 등 RPA 적용 범위를 점차 확대해 나갈 예정이라 밝혔다.

김장성 원장은 "RPA 도입을 통해 조직 전체 업무 생산성을 제고해 고부가가치 업무에 집중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며 "향후 업무 효율성 개선과 핵심 업무 집중을 통한 생산성 향상으로, 연구 몰입 환경 조성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유진 기자의 다른 기사 더보기
독자의견
로그인 독자분들의 소중한 의견은 과학과 국민을 잇는 밑거름이 됩니다
0/ 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