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창닫기

GIST-LG전자, AI 협력 강화하고 경진대회 공동 개최

"AI 협력 통해 연구능력 향상, 국가 과학기술 발전"
GIST(광주과학기술원)과 LG전자가 인공지능 분야 산학협력을 강화한다. <사진=GIST 제공>GIST(광주과학기술원)과 LG전자가 인공지능 분야 산학협력을 강화한다. <사진=GIST 제공>

GIST(광주과학기술원) 인공지능연구소는 30일 LG전자 인공지능연구소와 연구개발 협력을 위한 상호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두 기관은 AI 기술 협력을 통해 연구 능력을 향상해 국가 과학기술을 도모한다는 계획이다. 

협약 주요 내용은 ▲광주광역시 AI 중심 산업융합 집적단지 조성사업 공동 협력 ▲AI 기반 창업지원 분야 경진대회 공동 참여 ▲집적 단지 내 창업 기업들 대상 LG전자 AI 플랫폼 활용 등에 대한 내용이 담겼다. 

특히 GIST는 그간 '꿈꾸는 아이(AI)'라는 이름으로 헬스케어, 자동차, 에너지 분야 AI 경진대회를 개최했다. 이를 앞으로 LG전자와 함께 종목들의 예선과 본선을 함께 진행할 계획이다. 선별 종목별 토너먼트를 통한 경진대회 최종 우승자들에겐 상금과 함께 LG전자 상장이 수여 될 전망이다. 

꿈꾸는 아이(AI) 대회는 오는 10월부터 본격적으로 예선이 시작될 예정이다. AI 종목별 실증 기반의 경진대회로 진행되고, 총 상금은 약 2억3400만원이다. 국내 최대 AI 경진대회 규모다. 

예선을 거쳐 본선에선 종합적인 AI 융합 서비스 설계 능력과 창업·공동 협업 아이템 검증, 기술력 검증 등을 토너먼트 방식으로 평가한다. 선별된 우수 참가팀에겐 사업화와 창업 컨설팅, 시제품 제작비 지원 연계, 수요 기업 매칭, 창업 공간 마련 등의 혜택이 주어진다.

김주민 LG전자 인공지능연구소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LG전자가 축적한 AI 기술 노하우가 담긴 씽큐(ThinQ) 플랫폼을 광주 AI 집적단지 내 예비창업자에게 공유할 것"이라면서 "동시에 다양한 영역에서 AI를 활용한 새로운 고객 가치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김종원 GIST 인공지능연구소장은 "이번 업무협약으로 광주 AI 집적단지 조성사업의 창업 분야에서 긍정적인 역할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김인한 기자의 다른 기사 더보기
독자의견
로그인 독자분들의 소중한 의견은 과학과 국민을 잇는 밑거름이 됩니다
0/ 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