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창닫기

포스트 코로나 '로컬서 미래 그린다'···모종린 특별강연

30일 오후 7시 유튜브 생중계로 특별강연 진행
이태호 윙윙 대표, 박한아·박지현 익선다다 대표 패널나서 토의 진행
오는 30일 오후 7시 대전MBC 유튜브를 통해 모종린 교수 특별강연이 생중계된다. <이미지 = 대덕넷>오는 30일 오후 7시 대전MBC 유튜브를 통해 모종린 교수 특별강연이 생중계된다. <이미지 = 대덕넷>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맞이해 대전의 다양한 과학문화를 전하고 변화 방안을 제시하는 신선한 강연이 열린다. 

오는 30일 오후 7시 대전MBC 유튜브를 통해 생중계되는 이번 특별강연은 '포스트 코로나, 로컬에서 미래 그린다'를 주제로 연세대학교의 모종린 교수가 특별강연에 나선다. 

4차 산업혁명 시대에 글로벌 도시는 스마트시티로 진화하면서 다양성이 경쟁력인 시대에 지역이 함께 만드는 다양한 골목 문화가 도시의 경쟁력으로 부상했다. 

이에 따라 모종린 교수는 특별강연을 통해 지역 문제를 해결하고 로컬 문화, 가치를 창조하는 로컬 크리에이터 육성이 필요하며 문화 자원과 이를 통해 형성된 정체성이 지역문화의 핵심으로 거듭나야 한다는 내용을 자세하게 공유한다. 

특히 대전의 다양한 과학문화를 확산을 위해 국내․외 다양한 사례와 통찰을 바탕으로 방안을 제시할 예정이다. 

모종린 교수 발표 이후 이태호 윙위 대표가 대전 도시재생에 관련된 사례발표에 나선다. 

행사에는 모종린 교수의 발표에 대한 패널토의도 이뤄진다. 모종린 교수, 이태호 대표, 박한아·박지현 익선다다 대표가 패널로 나서 토의를 진행한다. 시청자들은 유튜브에 제시된 링크(멘티미터)를 타고 들어가 패널에게 궁금한 부분을 질문할 수 있다. 질문에 대한 답은 현장에서 패널들을 통해 들을 수 있다.  

한편, 이번 모종린 교수 특별강연은 IBS(기초과학연구원)와 대덕넷이 각각 주최와 주관을 맡았다. 
홍성택 기자의 다른 기사 더보기
독자의견
로그인 독자분들의 소중한 의견은 과학과 국민을 잇는 밑거름이 됩니다
0/ 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