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창닫기

코로나19 치료제 日 성과, 韓 실적 둔갑?

감염병 연구자들 제보‧‧‧"일본 성과, 한국 것으로 과장"
동경대서 최초 발견, 특허, 논문 모두 파스퇴르연 보다 앞서 발표
한국파스퇴르연 "연구방법론 차이, 연구윤리적으로 문제 없다" 입장
일본이 지난 3월 나파모스타트 효능에 대해 발표한 자료. <사진=홈페이지 갈무리>일본이 지난 3월 나파모스타트 효능에 대해 발표한 자료. <사진=홈페이지 갈무리>

최근 국내 코로나19 치료제 개발로 주목받고 있는 한국파스퇴르연구소가 곧 우리나라에서 코로나 치료제가 개발될 것처럼 과장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뿐만 아니라 일본의 코로나 치료제 기초연구 결과를 마치 국내에서 처음 개발해 임상 시험에 들어간 것처럼 조장하고 있다는 문제제기도 이어졌다. 

이 내용이 사실이라면 일본에서 먼저 발표한 연구결과를 국내 대표적 성과로 둔갑해 임상시험에 들어간 경우라서 특허 등록은커녕 국제적 망신이 예상된다.

대덕넷에 제보한 감염병 연구자들에 따르면 한국파스퇴르연구소가 코로나19 치료제 후보로 주목받는 렘데시비르보다 600배 강력한 약물이라고 언론에 밝힌 '나파모스타트'는 이미 일본에서 지난 3월 연구결과를 발표한 물질이다. [도쿄대학교 나파모스타트 발표 자료(20.03.23)]

일본 동경대는 지난 3월 18일 코로나 바이러스를 저해하는 항응고제 약물 물질로 나마모스타트 연구결과를 발표했으며, 이 물질로 4월중 임상시험을 추진하겠다고 예고한 바 있다. 국내 식약처 코로나19 관련 의약품 임상시험 승인현황(5월 11일 기준)에 따르면 일본 발표 후 한달 뒤 4월 17일, 한국파스퇴르연구소는 나파모스타트에 대한 연구자 임상시험을 등록한 뒤 4월 20일 용도특허 출원을 신청했다. 

한국에서 지난 4월 식품의약품안전처가 공개한 임상시험 등록 결과. <사진=식품의약품안전처 홈페이지 갈무리>한국에서 지난 4월 식품의약품안전처가 공개한 임상시험 등록 결과. <사진=식품의약품안전처 홈페이지 갈무리>

관련 논문도 일본이 앞서 발표했다. 일본 동경대는 코로나19 신약 재창출 연구결과를 공유하는 국제 생물학 분야 아카이브 'BioRxiv'에 지난 4월 22일 논문을 등록한 바 있다. 뒤를 이어 한국파스퇴르연구소는 5월 12일 관련 결과를 게재한 것으로 확인됐다. 
[bioRxiv 일본 나파모스타트 논문 발표 내용]

한국파스퇴르연구소는 BioRxiv 논문 등록 이틀 뒤 14일 곧바로 렘데시비르보다 600배 강력한 코로나19 약물을 찾았다고 언론에 발표했으며, 지난 6월 18일 종근당과 임상 2상 공동연구에 들어간다고 발표했다. 
[bioRxiv 한국 나파모스타트 논문 발표 내용]

그런 가운데 일본은 지난 6월 9일 다이치산쿄 제약사가 동경대와 함께 나파모스타트를 흡입제로 공동개발하겠다는 계획을 공개했다. 주사제로만 주입하는 나파모스타트를 환자들이 천식치료제처럼 쉽게 흡입해 폐로 물질을 전달하기 위한 전략적 연구활동이다.

K 감염병 연구자는 "국내 대표적 치료제 개발 업적으로 발표되고 있는 파스퇴르연구소의 나파모스타트는 사실상 일본에서 최초 발견됐고, 특허‧논문 모두 먼저 발표한 약물"이라며 "일본이 개발한 물질이 마치 한국의 대표 코로나 치료제 후보로 인식되고 있다. 파스퇴르의 용도특허는 등록이 어렵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한국파스퇴르연 관계자는 "시기상으로 2~3주 늦긴 했는데 일본의 연구를 따라한 건 아니다. 연구방법론 등에서 차이가 난다"라며 "언론 발표가 좀 문제가 있다고 생각하지만, 논문 기여자 인용 등 연구윤리상 문제 될 것이 없다"고 입장을 밝혔다.

한편 지난 19일 최기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이 코로나 치료제가 빠르면 2개월 내 나올 수 있다는 발언으로 논란이 된 가운데, 치료제가 나파모스타트를 염두한 발언일 경우 일본의 연구를 기반한 성과여서 여러 파장이 우려된다. 변리사 업계에서는 나파모스타트의 특허성은 공지된 사실만 가지고 판단할 경우에도 한국파스퇴르연구소가 특허권을 인정받을 수 없다고 해석한다. 

한 감염병 연구 관계자는 "한국파스퇴르연에서 렘데시비르보다 600배 강력한 코로나19 약물을 찾았다는 사실을 언론에 발표한 전후 대통령과 장관까지 연구소를 찾으면서 마치 일본이 개발한 나파모스타트가 한국 대표 코로나 치료제 후보로 인식이 되고 있다"며 "한국파스퇴르연구소가 상당히 위험한 도박에 뛰어들고 있는 것 같다"고 걱정했다. 
 
◆ 나파모스타트 연구개발 일지

- 2020. 3. 18 : 일본 동경대, 코로나 타겟 'TMPRSS2'을 저해하는 나파모스타트 연구결과 및 4월 임상실험 예정 발표
- 2020. 4. 17 : 한국파스퇴르연구소 나파모스타트 임상시험(연구자 임상)
- 2020. 4. 20 : 한국파스퇴르연구소 나파모스타트 용도특허 출원
- 2020. 4. 20 : 일본 나파모스타트 임상시험
- 2020. 4. 22 : 일본 나파모스타트 BioRxiv 논문 발표
- 2020. 5. 12 : 한국파스퇴르연구소 BioRxiv 논문 발표
- 2020. 5. 14 : 한국파스퇴르연구소 나파모스타트 연구 국내 언론 발표
- 2020. 6. 9 : 일본 다이치산쿄 제약사 나파모스타트 흡입체 동경대와 공동개발 계획 발표
- 2020. 6. 18 : 한국파스퇴르연구소, 종근당과 임상 2상 공동연구 발표
김요셉 기자의 다른 기사 더보기
독자의견
로그인 독자분들의 소중한 의견은 과학과 국민을 잇는 밑거름이 됩니다
0/ 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