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KAIST-POSTECH 학생대제전'에 KAIST 우승

지난달 14일부터 양일간 총 7개 종목 대결···KAIST 5개 종목 승리
KAIST-POSTECH 학생대제전 우승기 전달식.<사진=KAIST 제공>KAIST-POSTECH 학생대제전 우승기 전달식.<사진=KAIST 제공>

올해 개최된 'KAIST-POSTECH 학생대제전'에서 KAIST가 우승을 거머줬다.

KAIST(총장 신성철)는 1일 대전 본원 창의학습관 1층 로비에서 '2018 제17회 KAIST-POSTECH 학생대제전' 우승기 전달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신성철 총장을 비롯해 박오옥 교학부총장, 허구슬 카·포戰 기획단장(산업및시스템공학과) 등 학생 대표들이 참석했다.  

일명 '사이언스 워(Science War)'라는 별칭으로도 불리는 대한민국의 대표 과학도들의 정기교류전인 '2018 제17회 카·포전'은 지난달 14일과 15일 양일간 POSTECH에서 열렸다.

올해 대회에서 KAIST는 해킹·인공지능(AI)·과학퀴즈·야구·축구·농구·e-Sports(League of Legends) 등 총 7개 종목 중 해킹을 비롯한 과학퀴즈·e-Sports·축구·야구 등 5개 종목에서 승리를 거둬 POSTECH의 3연승을 저지하고 종합우승을 차지했다.

역대 전적은 KAIST가 이번 원정경기에서 우승함에 따라 9승 7패로 앞서게 됐다.

지난 2002년 첫 대회를 시작으로 올해 17년째를 맞은 '카·포전'은 신종플루로 대회가 취소됐던 2009년을 제외하고는 매년 9월 대전과 포항을 번갈아 오가며 개최해오고 있다.

대회는 원정 대학의 명칭을 앞에 표기하는 원칙에 따라 '카·포전'또는 '포·카전'으로 불리는데 양교 학생들 간에 활발한 교류를 통한 친목 도모와 개인의 소질과 능력을 발산하는 축제의 장으로 명성을 이어오고 있다.
박성민 기자의 다른 기사 더보기
독자의견
로그인 독자분들의 소중한 의견은 과학과 국민을 잇는 밑거름이 됩니다
0/ 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