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솔바이오, 10일 코넥스 시장 진입

한국거래소 신규 상장 승인, 발행주 840만주 1300억원 규모
대덕 바이오벤처 엔솔바이오사이언스가 10일 코넥스 시장에 진입한다.

한국거래소는 엔솔바이오사이언스(대표 김해진, 이하 엔솔바이오)의 코넥스 시장 신규 상장을 승인했다고 5일 밝혔다.

엔솔바이오의 주식 거래는 10일부터 개시된다. 주당 가격은 1만6450원(액면가 500원), 발행주식수는 약 840만주(총 839만5660주)로 시가총액 1350억원 규모다.

엔솔바이오는 바이오빅데이터신약발굴플랫폼 기반으로 퇴행성디스크 치료제, 골관절염 치료제, 동물용 관절염 치료제 등 글로벌 혁신 신약을 개발하고 있다.

유한양행에 이전한 퇴행성디스크지료제P2K는 지난 7월 미국 스파인바이오파마(Spine Biopharma)에 기술 이전 됐다. 동물 골관절염치료제 EAD100은 탁월한 효능을 입증 받으며 최종 임상 중이다.

또 퇴행성관절염치료제 E1K는 임상 1상을 준비하고 있다.

김해진 대표는 "공학과 바이오 융합기술로 오랜시간이 필요한 후보물질 발굴과 효능 증명 시간을 단축할 수 있었다"면서 "코넥스 시장 진입으로 신약개발에 속도를 낼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2001년에 설립된 엔솔바이오는 BT, IT 융합기술 기반의 혁신 바이오 신약 개발 전문기업이다
길애경 기자의 다른 기사 더보기
독자의견
로그인 독자분들의 소중한 의견은 과학과 국민을 잇는 밑거름이 됩니다
0/ 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