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창닫기

[화보]우주 수채화, 천체사진공모전 수상작

천문연, 26회 천체사진공모전 수상작 발표
한국천문연구원(원장이형목)이 제26회 천체사진공모전의 결과를 발표했다.

이번 공모전에서는 총 233점의 작품이 출품됐으며, 전영준 씨의 '우주 수채화'가 대상을 차지했다.

천체사진공모전은 사진뿐만 아니라 그림, 동영상까지 함께 공모하며, 주제는 심우주(Deep sky)·태양계·지구와 우주 분야로 나눴다. 심사 기준은 기술성과 예술성 중심이며, 이번 대회에서는 전체 응모작 중 25개 작품이 수상작으로 선정됐다.

수상자에게는 상패와 상금이 수여되며, 특별히 대상 수상자에게는 한국천문연구원장상과 상금 200만 원이 수여된다. 시상식은 4월 중에 개최될 예정이다.

심사위원들은 "풍경과 어우러진 지구와 우주 분야에 출품 수와 멋진 작품들이 많아져 천체사진에 대한 관심과 수준이 높아졌음을 알 수 있었다"며 심사 소감을 전했다.

다음은 수상작.

대상을 받은 전영준의 '우주 수채화'.<사진=한국천문연구원>대상을 받은 전영준의 '우주 수채화'.<사진=한국천문연구원>

최우수상을 받은 김경환의 '보름달을 통과하는 ISS'.<사진=한국천문연구원>최우수상을 받은 김경환의 '보름달을 통과하는 ISS'.<사진=한국천문연구원>

우수상을 받은 박성용의 '나무는 별들의 소리를 듣고'.<사진=한국천문연구원>우수상을 받은 박성용의 '나무는 별들의 소리를 듣고'.<사진=한국천문연구원>

사진 심우주 분야 금상을 받은 정병준의 '부자은하'.<사진=한국천문연구원>사진 심우주 분야 금상을 받은 정병준의 '부자은하'.<사진=한국천문연구원>

사진 심우주 분야 은상 강재명의 '타란튤라성운'.<사진=한국천문연구원>사진 심우주 분야 은상 강재명의 '타란튤라성운'.<사진=한국천문연구원>

사진 심우주 분야 은상 이지수의 '한겨울, 숲의 정원'.<사진=한국천문연구원>사진 심우주 분야 은상 이지수의 '한겨울, 숲의 정원'.<사진=한국천문연구원>

사진 지구와 우주분야 금상 김석희의 '크레이터 호수의 은하수'.<사진=한국천문연구원>사진 지구와 우주분야 금상 김석희의 '크레이터 호수의 은하수'.<사진=한국천문연구원>

사진 지구와 우주 은상 오경철의 '오로라 반영'.<사진=한국천문연구원>사진 지구와 우주 은상 오경철의 '오로라 반영'.<사진=한국천문연구원>

사진 지구와 우주분야 은상 김기현의 '히말라야의 은하수'.<사진=한국천문연구원>사진 지구와 우주분야 은상 김기현의 '히말라야의 은하수'.<사진=한국천문연구원>

사진 태양계 분야 금상 전신우의 '개기일식 타임랩스'.<사진=한국천문연구원>사진 태양계 분야 금상 전신우의 '개기일식 타임랩스'.<사진=한국천문연구원>

사진 태양계 분야 은상 김영재의 '달을 향하여'.<사진=한국천문연구원>사진 태양계 분야 은상 김영재의 '달을 향하여'.<사진=한국천문연구원>

사진 태양계 분야 은상 박동현의 '2016~2017 목성'.<사진=한국천문연구원>사진 태양계 분야 은상 박동현의 '2016~2017 목성'.<사진=한국천문연구원>

그림 분야 은상 윤관우의 '달달 무슨달'.<사진=한국천문연구원>그림 분야 은상 윤관우의 '달달 무슨달'.<사진=한국천문연구원>

그림 분야 은상 조강욱의 '너 지켜보고 있다'.<사진=한국천문연구원>그림 분야 은상 조강욱의 '너 지켜보고 있다'.<사진=한국천문연구원>

 
길애경 기자의 다른 기사 더보기
독자의견
로그인 독자분들의 소중한 의견은 과학과 국민을 잇는 밑거름이 됩니다
0/ 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