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상의, 지역경제활성화 위해 나선다

경제 규모 키우고 일자리 창출 협력키로

권선택 시장(좌)과 박희원 회장(우).<사진=대전시 제공>

대전시와 대전상의가 지역경제규모를 키우고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기 위해 적극 협력키로 했다.

대전시는 대전상공회의소(회장 박희원, 이하 '상의')와 14일 유성호텔서 권선택 시장, 박희원 회장을 비롯 관계자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대전광역시-대전상공회의소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 체결은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 넣기 위해 역점 추진 중인 대전시의 '행복경제 1.2.3 프로젝트'와 새롭게 단장된 상의의 '변화와 혁신'이라는 모토가 맞닿아 있다. 양 기관이 힘을 모아 상호 교류와 협력 증진을 이뤄낸다면 앞으로 지역경제 발전에 큰 시너지 효과가 발휘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주요 업무협약 내용은 '행정+경제'를 통해 대전경제 규모를 키워 새로운 일자리를 창출하는 것을 최우선 목표로 하고 있다. 이에 양 기관은 ▲동행프로그램 추진 ▲지역 기업인에 대한 사기진작과 우대 추진 ▲경제관련 정보 적극 공유와 지속적인 협력 체계를 유지한다는 방침이다.

대전시와 대전상의는 이번 협약을 통해 대전경제 활력화 견인을 위한 협력체계가 반드시 필요하다는 데 적극 공감했다.

권선택 시장은 "대전상의와 함께 대전경제 규모를 키우고 새로운 일자리를 창출하는 데 뜻과 의지를 모아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박희원 회장도 인사말을 통해 "상의와 대전시가 지역 경제 발전과 활성화를 위해 협력한다면 대전경제에 새로운 변화의 바람이 불 것"이라고 기대했다.

한편, 업무협약식 이후 '제176차 대전경제포럼 조찬세미나'가 개최됐다. 김한수 한국은행 대전충남본부장이 '뉴 노멀 중국경제와 한중 경협의 미래'라는 주제로 특강을 진행했다.

 
조은정 수습 기자의 다른 기사 더보기
독자의견
로그인 독자분들의 소중한 의견은 과학과 국민을 잇는 밑거름이 됩니다
0/ 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