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창닫기

科技유공 92명 훈포장·표창 "여러분이 창조경제 주역"

박상도 센터장·김승조 원장 훈장…이석봉 대표·김명희 박사 포장
朴대통령 과기·ICT인 한마음대회서 "창조경제 실현" 의지 재강조
과천=김형석·김지영 기자 blade31@hellodd.com 입력 : 2013.04.21|수정 : 2018.06.07

박근혜 대통령은 "창조경제를 이끌어갈 큰 축이 과학기술과 ICT"라며 "열정과 아이디어가 연구개발, 산업화와 일자리 창출로 이어질 수 있도록 정부의 역량을 모으겠다"고 역설했다.

박 대통령은 지난 19일 과천정부청사에서 열린 과학기술인·정보통신인 한마음대회에 직접 참석해 "자급자족도 어려웠던 나라가 자동차와 선박을 수출하는 중화학 공업강국으로 성장하고, 정보통신기술을 선도하는 국가로 발전하기까지 여러분은 그 누구보다 큰 기여를 해왔다"고 치하하며 이같이 강조했다.

또 박 대통령은 "지금 우리는 중요한 변곡점을 지나가고 있다. 다시 한 번 여러분과 대한민국 미래를 만드는 새로운 길을 개척하고자 한다"며 "창조경제는 국민 개개인의 상상력과 창의성을 과학기술과 ICT에 접목해 신산업과 새로운 일자리를 만드는 것으로, 창조경제를 구현하는 큰 축이 바로 과학기술과 정보통신 기술"이라고 밝혔다.

이어 박 대통령은 "두 분야 전문가들이 안정적으로 연구하고 기술혁신에 매진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겠다"고 약속하면서 "저와 새 정부는 창조경제를 통해 대한민국의 더 큰 미래를 열어갈 것이며 미래창조과학부 역할이 일자리 창출로 이어지도록 정부의 역량을 집중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미래부는 과학기술과 정보통신기술을 통합한 부처가 신설된 만큼 창조경제의 양대축인 두 분야가 서로 융합해 새로운 미래를 열자는 취지에서 제46회 과학의 날(4월21일)과 제58회 정보통신의 날(4월22일)을 통합한 '과학기술인·정보통신인 한마음대회'를 이날 열었다. 과천정부청사 후생동 대강당에서 열린 이날 행사에는 박 대통령과 최문기 미래부 장관, 이경재 방송통신위원장을 비롯해 역대 장관, 과학기술·정보통신 종사자, 유공자 등 800여명이 참석했다. 박 대통령은 취임 후 처음 열린 과학의 날 및 정보통신의 날 기념식에 직접 참석해 축사를 하고 대표 수상자 9명에게 훈포장을 전달하는 등 과학기술 및 정보통신계에 힘을 실어줬다.
▲박근혜 대통령이 19일 과천정부청사에서 열린 과학기술인·정보통신인 한마음대회에서 과학기술과 ICT 중심의 창조경제 실현을 다시 한번 강조하며 축사를 하고 있다. <사진=청와대 제공> ⓒ2013 HelloDD.com
과학기술과 정보통신의 진흥에 기여한 유공자 92명에 대한 훈장 및 포장, 대통령 표창, 국무총리 표창 시상식도 열렸다. 박용현 한국산업기술진흥협회장, 진정일 고려대 KU-KIST 융합대학원장, 박상도 한국이산화탄소포집 및 처리연구개발센터장 등 3명이 과학기술 부문의 1등급 훈장인 '창조장'을 받았다. 박 회장은 기업연구소 3만개 시대의 기반을 다졌고, 진 원장은 고분자과학 권위자로서 40여년 간 과학기술 인재 양성과 한국의 학술 위상 제고에 힘썼다. 박 센터장은 에너지·환경 분야 과학기술 발전에 크게 공헌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정보통신 부문에서는 'ICT대연합' 운동을 주도해 미래부 신설에 기여한 송희준 이화여대 교수가 '황조근정훈장', 우정사업운영위원장으로 우정사업 발전에 힘쓴 염재호 고려대 교수가 '홍조근정훈장'을 받았다. 김승조 한국항공주우주연구원장과 박종오 전남대 교수·정기정 국가핵융합연구소 ITER한국사업단장·조근환 대영유비텍 대표이사 등 4명은 과학기술 분야 '혁신장'을 수상했다. '웅비장'은 박영아 명지대학교 교수 등 6명, '도약장'은 이규호 한국화학연구원 연구위원·이대성 한국항공우주연구원 항공혁신기술연구소장 등 7명, '진보장'은 김진석 한국표준과학연구원 선임본부장·한성옥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 책임연구원 등 8명에게 돌아갔다.

또 이석봉 대덕넷 대표를 비롯해 김명희 한국생명공학연구원 책임연구원·이응숙 한국기계연구원 책임연구원·장세원 한국지질자원연구원 국제지질자원인재개발센터장 등 8명은 과학기술포장을 수상했으며 근정포장은 임승빈 명지대 교수, 국민포장은 박광배 정보통신 전문 변호사가 수상했다. 대통령표창은 과학기술 분야의 김종열 한국한의학연구원 한의의료기술연구그룹 책임연구원·안지환 한국지질자원연구원 책임연구원, 정보통신 분야의 윤석민 서울대 교수·이길행 ETRI 융복합콘텐츠연구부장, 우정분야의 유인상 우편취급국 중앙회장 등 총 22명에게 돌아갔다. 국무총리표창은 김완섭 표준연 책임연구원·마진열 한의학연 한의신약연구그룹장·한인섭 에너지연 책임연구원 등 30명이 받았다. 이와 함께 미래부장관 표창자로는 우수 과학어린이 5880명, 우수 과학교사 239명, 과학기술·정보통신 유공자 178명 등 6297명이 선정됐다
.
▲과학기술훈장 전수자 주요 경력 및 공적. ⓒ2013 HelloDD.com
▲과학기술포장 전수자 주요 경력 및 공적. ⓒ2013 HelloDD.com
▲대통령표창 수상자 주요 경력 및 공적 ⓒ2013 HelloDD.com
◇국무총리표창 수상자 ▲권병우 남인천우체국 정보통신장 ▲김광명 한국과학기술연구원 책임연구원 ▲김병주 현대중공업 건설장비신뢰성연구실장 ▲김완섭 한국표준과학연구원 책임연구원 ▲김칠성 한국방송공사 국장 ▲남동우 한국과학기술연구원 경영관리실장 ▲류인균 이화여대 석좌교수 ▲마진열 한국한의학연구원 한의학신약연구그룹장 ▲박용곤 한국식품연구원 책임연구원 ▲박인흠 현대모비스 부장 ▲박찬범 한국과학기술원 교수 ▲백광현 차의과대 교수 ▲심재용 서대전여고 교사 ▲안설아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KISTI) 선임연구원 ▲안영호 POSCO 수석연구원 ▲안진희 한국화학연구원 책임연구원 ▲오상환 신일북스 대표 ▲오익현 한국생산성기술연구원 호남권지역본부장 ▲유경호 현대정보기술 수석 ▲이동준 케이디파워 융합연구소장 ▲이종훈 재료연구소 산업기술지원본부장 ▲이창하 연세대 교수 ▲LG전자 책임연구원 ▲정지은 한국교육방송공사 부장 ▲진영혜 법무법인 지엘 변호사 ▲채병곤 한국지질자원연구원 지질재해연구실장 ▲최상교 포항산업과학연구원 수석연구원 ▲최헌 신코 대표 ▲한인섭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 책임연구원 ▲홍채환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 책임기술원
과천=김형석·김지영 기자의 다른 기사 더보기
독자의견
로그인 독자분들의 소중한 의견은 과학과 국민을 잇는 밑거름이 됩니다
0/ 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