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솔테크, 대덕테크노밸리 새 보금자리로 이전

엔솔테크(대표 김해진)가 사업확장에 따라 대덕테크노밸리내에 사옥을 새롭게 준공하고 오는 11일 이전한다. 2001년에 설립된 엔솔테크는 유전체분석, 발현체분석시스템, 단백질분석시스템, 대사체분석시스템 등 혁신적인 BT, IT 융합기술 전문기업이다. BT에 IT를 접목해 바이오분야 연구 기간을 대폭 단축하면서 업계의 주목을 받고 있다.

지난해 4월에는 퇴행성 관절염 치료제를 개발하고 올해 3월 유한양행과 공동개발 및 라이선싱 투자계약을 체결했다. 엔솔테크의 신사옥은 10층 건물로 1층부터 7층까지는 회사에서 사용할 예정이다. 1층은 홍보관으로 8층부터 10층까지는 직원, 지역 간 네트워크을 위한 공간으로 꾸밀 계획이다. 입주를 앞두고 현재 마무리 작업이 한창이다.

엔솔테크 관계자는 "오는 11일부터 14일까지 이전과 새롭게 오픈하기 위한 준비를 할 예정"이라면서 "새로운 보금자리에서 더욱 성장하고 발전하며 지역과 함께하는 기업이 되겠다"고 말했다.
 
길애경 기자의 다른 기사 더보기
독자의견
로그인 독자분들의 소중한 의견은 과학과 국민을 잇는 밑거름이 됩니다
0/ 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