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창닫기

AI산업 생태계 조성 해법은? KSB융합연구단 발표

연구회, 융합연구단 성과 발표 세미나 가져
데이터기반 건물에너지 최적화·플랜트 누출 진단·고령자 뇌졸중 사전 진단 등
국가과학기술연구회는 23일 사물인터넷 국제전시회에 열리고 있는 코엑스에서 KSB융합연구단의 연구성과를 공개했다.<사진= 국가과학기술연구회>국가과학기술연구회는 23일 사물인터넷 국제전시회에 열리고 있는 코엑스에서 KSB융합연구단의 연구성과를 공개했다.<사진= 국가과학기술연구회>

국가과학기술연구회(이사장 원광연)는 지식융합 슈퍼브레인 융합연구단(KSB융합연구단, 단장 표철식 ETRI)이 23일 사물인터넷 국제전시회가 열리는 코엑스에서 연구성과 공개 세미나를 가졌다고 이날 밝혔다.

2015년 발족한 KSB융합연구단은 ETRI가 주관하고 한국표준과학연구원,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 한국원자력연구원이 협력해 사물인터넷 기반 인공지능을 연구하고 있다.

KSB융합연구단은 연구 성과를 공유하고 인공지능 서비스 구축에 필요한 플랫폼, 솔루션을 제공해 국내 인공지능 산업 활성화에 기여할 계획이다.

이날 행사에서는 플랜트, 에너지, 헬스케어 등 다양한 분야의 사물인터넷(IoT)과 인공지능 기술을 융합할 수 있는 지식융합 인공지능 플랫폼 'BeeAI'가 소개됐다. 이를 기반으로 개발된 인공지능 솔루션도 공개했다.

인공지능 솔루션은 ▲IoT 데이터를 기반으로 건물의 에너지 수요를 예측하고 관리 효율을 최적화 할 수 있는 건물에너지 최적화 기술 ▲자가학습엔진을 기반으로 위험물질의 누출을 감시하고 진단하는 플랜트 누출 진단시스템 기술 ▲운전과 수면 등 고령자의 일상 생활 중 생체 신호를 모니터링 해 뇌졸중을 예측하는 고령자 뇌졸중 사전감지 기술 등이 핵심기술로 구성된다.

이번 행사에서는 KSB융합연구단이 개발한 플랫폼의 활용도를 높이고 확산시키기 위해 진행된 KSB 인공지능 프레임워크 활용 공모전 시상식도 진행됐다. KSB융합연구단 플랫폼 활용 공모는 지난 6월에 접수를 받고 7월초 1차 대상자를 선정한 바 있다.

대상에는 청각 장애인을 위한 자동 수어-문자 번역 서비스를 개발한 iCPS 팀이 선정돼 과기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최우수상은 대기오염물질 농도예측 서비스를 개발한 인천스마트 시티연구소팀, 물류센터 주문량 예측 서비스를 개발한 로지포커스가 선정돼 국가과학기술연구회 이사장상을 수상했다.

송미영 융합본부장은 "이번 세미나를 통해 KSB융합연구단의 성과가 국내 인공지능 산업생태계를 발전 시키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NST 융합연구단사업을 통해 창출된 연구성과가 산업계 기술 경쟁력 강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세미나에서는 지난해 선발한 KSB융합연구단 개발 플랫폼 활용 공모전 시상식도 진행됐다.<사진= 국가과학기술연구회> 이날 세미나에서는 지난해 선발한 KSB융합연구단 개발 플랫폼 활용 공모전 시상식도 진행됐다.<사진= 국가과학기술연구회>
길애경 기자의 다른 기사 더보기
독자의견
로그인 독자분들의 소중한 의견은 과학과 국민을 잇는 밑거름이 됩니다
0/ 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