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창닫기

25개 출연연 160개 우수기술 출품···기업과 협력 도모

국가과학기술연구회, 9월 5일 DCC서 '출연연-기업 테크비즈파트너링' 개최
25개 출연연 유망기술 160건 출품···'데니스 홍' 강연도 진행
기업의 혁신성장을 돕기 위해 정부출연연구기관(이하 출연연)이 보유한 첨단기술이 선을 보인다. 

국가과학기술연구회(이사장 원광연)는 출연연 통합기술설명회 '출연연-기업 테크비즈파트너링'을 다음 달 5일 대전컨벤션센터(DCC)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대회 슬로건은 '대한민국 혁신성장을 견인하는 출연연-기업'이다.

기술 발표와 전시 등은 6개 테마로 나뉜다. ▲초연결네트워크 ▲지능형미래교통 ▲환경재해대응 ▲혁신제약식품 ▲헬스메디케어 ▲차세대에너지 분야로, 25개 출연연이 연구개발한 160건의 유망기술이 출품된다. 

행사장엔 출품 기술 연구자가 직접 상담에 응한다. 이외에 융합연구단 우수성과 전시와 신용보증기금 기술금융 연계지원 상담도 이뤄진다. 

또 출연연에서 첨단 연구장비를 경험한 직무훈련생을 만나고 채용을 상담할 수 있는 자리도 마련된다. 각 출연연은 특성에 맞는 측정과 분석, 공정 기술연마 프로그램을 운영해 청년 인력을 배출해왔다. 채용을 원하는 기업은 홈페이지에서 제공하는 600여 명의 인력 프로필을 확인하고 면접을 신청하면 된다.

행사 당일 11시에는 데니스 홍 UCLA 기계항공공학과 교수가 '로봇, 인간을 구하다'라는 주제로 기조강연을 진행한다. 데니스 홍 교수는 세계 최초로 시각장애인이 직접 운전하는 자동차를 개발해 주목받은 로봇 공학자로, 로봇 연구소 '로멜라'를 이끌고 있다.

연구회 관계자는 "출연연에서 개발된 기술이 기업 성장에 적극적으로 활용될 수 있도록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행사는 홈페이지를 통해 출품기술과 부스안내 등 정보를 제공하고 사전 참가와 상담 신청을 받는다. 사전 신청자에게는 출연연 유망기술 160선을 담은 책과 점심쿠폰을 준다. 당일 현장신청도 가능하며 참가비는 없다.


 
윤병철 기자의 다른 기사 더보기
독자의견
로그인 독자분들의 소중한 의견은 과학과 국민을 잇는 밑거름이 됩니다
0/ 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