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창닫기

"글로벌 스타트업 육성"···대전TP-美 액셀러레이터 협약

스타트업 180개 배출한 'ERA'와 10일 협약 체결
ERA 대전지사 설립, 프로그램 제공, 멘토 지원 약속
대전테크노파크(원장 최수만)는 10일 미국 ERA(Entrepreneurs Roundtable Accelerator)와 협약을 체결하고, 글로벌 스타트업을 육성한다고 밝혔다. 협약 주요 내용은 ▲ERA 대전지사 설립 ▲ERA 프로그램 제공 ▲ERA 멘토(500명) 지원 ▲글로벌 투자유치대회 공동 개최 등이다.

ERA는 기술 기업에 투자하는 액셀러레이터로 2011년 설립 이후 스타트업 180여 개를 배출했다. 분야별로 멘토 500여 명도 보유한 글로벌 스타트업 육성 기업이다. 본사는 미국 뉴욕에 있다. 

최수만 원장은 "ERA 대표는 대전이 스타트업에 아주 매력적인 도시라고 평가하며 이를 세계에 알려야 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면서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ERA 대전지사 설립, 글로벌 투자유치대회 개최 등 대전의 글로벌 스타트업 육성이 활발히 이루어질 것으로 보인다. ERA와 협력해 양질의 스타트업 육성 프로그램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전 TP는 11일 '대전 스타트업 육성 워크숍'을 개최한다. 이 자리에서 ERA, 대전 TP, 한밭대 관계자가 대전 스타트업 발전방안을 논의할 계획이다.

대전테크노파크는 10일 미국 ERA(Entrepreneurs Roundtable Accelerator)와 협약을 체결하고, 글로벌 스타트업을 육성한다고 밝혔다.대전테크노파크는 10일 미국 ERA(Entrepreneurs Roundtable Accelerator)와 협약을 체결하고, 글로벌 스타트업을 육성한다고 밝혔다.
김인한 기자의 다른 기사 더보기
독자의견
로그인 독자분들의 소중한 의견은 과학과 국민을 잇는 밑거름이 됩니다
0/ 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