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창닫기

김치연, 우수동물실험시설 지정

중소기업 전임상, 동물효능 시험 지원 등 적극 지원 계획
세계김치연구소는 우수동물실험시설 지정 관련 현관식을 가졌다. <사진=김치연 제공>세계김치연구소는 우수동물실험시설 지정 관련 현관식을 가졌다. <사진=김치연 제공>

김치연구소가 우수동물실험시설로 지정됐다. 

세계김치연구소(소장 하재호)는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인증하는 우수동물실험시설(KELAF)을 신청해 최근 지정 통보를 받았다고 13일 밝혔다. 

우수동물실험시설은 사육 중인 실험동물의 오염사고 등에 따른 학술적·경제적 손실을 방지하기 위해 식약처가 인력, 시설, 운영상태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우수 시설을 지정하는 제도다. 식품 분야 기관이나 업체가 우수동물실험시설 지정을 받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김치업체가 김치 자체나 김치 내 특정 성분에 대해 식약처로부터 기능성 인증을 받고자 할 때 최대 난제 중 하나가 실험동물을 이용한 동물실험 결과를 제출하는 것이다. 

이번 지정에 따라 김치연은 김치업체의 실험동물을 위탁 사육하거나 기능성 효능평가, 안전성 평가 등을 활발하게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하재호 소장은 "김치연은 중소김치업체에 평가 지원 수수료의 70%를 지원하고 있다"며 "앞으로 중소기업에 전임상, 동물효능 시험 지원을 통해 김치와 식품 유래 기능성 소재 개발을 적극 지원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한편 전임상과 동물효능평가 시험서비스 지원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연구소 동물실험 대표번호(062-610-1828)로 문의하면 된다.
박은희 기자의 다른 기사 더보기
독자의견
로그인 독자분들의 소중한 의견은 과학과 국민을 잇는 밑거름이 됩니다
0/ 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