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창닫기

UNIST, '기업혁신센터 출범 1주년' 기념식 열어

6일 UNIST 본관서 열려, 30여 개 회원기업 대표 등 80여 명 참석
정무영 총장 "기업에 대한 적극적 지원과 신성장 동력 발굴에 최선 다 할 것"
정무영 총장이 회원기업에게 인증서를 전달하고 있다.<사진=UNIST 제공>정무영 총장이 회원기업에게 인증서를 전달하고 있다.<사진=UNIST 제공>

UNIST(총장 정무영)는 6일 대학 본관 경동홀에서 '기업혁신센터 출범 1주년 보고회'를 열었다고 이날 밝혔다. 행사에는 김석겸 울산시 산업진흥과장과 30여 개 회원기업 대표 등 80여 명이 참석했다.

기업혁신센터는 작년 12월 출범했다. 기업과 UNIST를 연결하는 산학협력 전담창구 역할을 수행하고 있으며 기업회원제를 기반으로 ▲수요기술 개발 ▲애로기술 지원 ▲사업화 유망기술 정보 제공 등 다양한 서비스를 시행하고 있다. 

센터는 현재까지 기업에서 의뢰한 기술개발 과제 2건과 애로기술에 대한 자문 25건을 진행했다. 또 신기술 세미나 개최와 3D 프린팅 활용 기업에 대한 강좌 실시 등 지역 기업과 밀접하게 협력하고 있다. 현재 기업회원사는 총 33개다.

이날 열린 행사는 기념식과 우수 기술 및 기업지원 현황 소개로 구성됐다. 기념식에서는 지금까지 진행된 기업지원 프로그램 추진 현황에 대한 소개가 진행됐다. 2017년 회원기업으로 신규 등록한 16개 업체에 인증서 수여식도 열렸다.

우수 기술 및 기업지원 프로그램 소개 세션에서는 ▲센서 기술·빅데이터 등 우수기술 활용사례 ▲3D 프린팅 활용방안 ▲한국동서발전 기업지원사업 소개 등 협력 기업과 정보를 공유했다.

정무영 총장은 "기업혁신센터는 울산 지역 산업발전을 위한 산학협력의 중심"이라며 "앞으로도 기업에 대한 적극적인 지원과 신성장 동력 발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정정은 인턴 기자의 다른 기사 더보기
독자의견
로그인 독자분들의 소중한 의견은 과학과 국민을 잇는 밑거름이 됩니다
0/ 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