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창닫기

국가안보도 셀프다

요즘 한·미 관계가 삐걱거리며 미국이 한국을 위해 최후의 순간까지 핵우산을 씌워줄 수 있느냐는 의문이 나오고 있다고 합니다.

중앙일보는 이병령 박사와 경주 월성 원전 동행을 통해 한국의 자체 핵무장 능력을 분석했습니다. 이병령 박사는 1992년 최초의 한국형 원자로 영광 3, 4호기 설계를 완성한 '한국형 원전의 아버지'라 불리는데요. 그는 "이론적으로 한국형 핵폭탄 3200개 제조 가능하다"고 했습니다.

과연 한국형 핵폭탄이 만들어진다면 그 성능과 품질은 어떨까요? 이병령 박사에 따르면, 한국은 북한과 중국 핵 성능을 뛰어넘을 수 있는 기술을 보유하고 있습니다. 이 박사는 “현재 한국의 인적·물적 자원을 총동원한다면 7개월 후 한국형 핵무기를 제작할 수 있겠다”고 분석했습니다.

그렇다고 기자가 한국이 자체 핵무장을 하길 바라는 것은 아닙니다. 오히려 자체 핵무장은 ▲미국의 핵우산이 찢어지거나 ▲주한미군이 철수하거나 ▲한·미 동맹에 심각한 균열이 생겨 한국의 안보는 오직 한국인에 의해서만 지켜야 하는 세 가지 상황에서만 시도돼야한다고 강조합니다.

1. [중앙일보]이병령 “이론적으로 한국형 핵폭탄 3200개 제조 가능”

지구상엔 핵무기를 보유한 나라와 핵폭탄이 없는 나라 두 종류가 있다. 수많은 핵 미보유국이 핵무장에 나서지 않는 이유는 무엇인가. 유엔의 핵보유 5대 강국(안전보장이사회 상임이사국)이 핵우산을 씌워 주겠다고 정치적·국제법적으로 약속했기 때문이다.

2. [매일경제]'하나로' 재가동 시민단체에 또 막혔다

3년째 멈춘 연구용 원자로 '하나로(HANARO)'의 재가동 여부가 여전히 불투명해졌다. 이번엔 '삼중수소'가 발목을 잡았다. 시민단체가 끊임없이 의혹을 제기하는 가운데 재가동 여부의 열쇠를 쥐고 있는 원자력안전위원회(원안위)는 책임을 떠넘기며 아무 일도 하지 않고 있다.

3. [중앙일보]“시키는 대로 해” 벤처 갉아먹는 짭스병

“내가 그냥 대표 된 게 아니잖아요. 월급 주는 이유가 있는 겁니다. 시키는 대로 하세요.” 오늘도 들었다. 20대 때부터 “대표님, 대표님” 소리 듣다 보니 세상 참 만만해 보이고, 모두가 발 아래로 보이겠지.

4. [한국경제]'암덩어리 규제'에…해외로 떠나는 말기암 환자들

신경내분비종양 환자 A씨(31)는 지난 18일 말레이시아행 비행기에 올랐다. 방사성동위원소 ‘루테슘’을 활용한 방사선미사일 치료를 받기 위해서다. 지난해 3월 췌장에 희귀암이 생겼다는 진단을 받은 A씨는 국내 의료기관에서 마땅한 치료법이 없다는 답변만 들었다.

5. [한국경제]테슬라는 전기차 잘 만드는 일에 관심이 없다?

100년 이상 세계를 풍미해온 자동차 브랜드들을 곤혹스럽게 만들고 있는 회사가 있다. 테슬라다. 기존 브랜드들이 보기에 테슬라는 오만한 회사다. 차를 만들면서도 아예 자신의 이름에서 ‘모터스’라는 단어를 떼 버렸다.

6. [중앙일보]전기차 100% 시대로 다들 뜀박질 … 한참 뒤처진 한국

수퍼카의 시대’가 저물고 있다. 올해 독일 프랑크푸르트 모터쇼에서 “오늘 밤 주인공”이라는 평을 받은 이들은 수억원짜리 럭셔리카도, 1000마력에 달하는 힘을 자랑하는 수퍼카도 아닌 전기차였다.

7. [매일경제]철보다 100배 강한 `꿈의 신소재` 첫 양산

전남 여수산업단지 LG화학 탄소나노튜브 전용 공장. 산업단지로 들어서자마자 아파트 5층 높이의 거대한 유동층 반응기(탄소나노튜브 생성장치)가 한눈에 들어온다.

8. [조선일보]삼성전자, 한국어 인식 기술에 자존심 걸어라

매년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IFA는 그해 후반기 전자제품 트렌드를 한눈에 보여주는 자리다. 올 9월 초 전시회에서 가장 눈길을 끈 것은 아마존의 음성 인식 기술인 알렉사(Alexa)다.

9. [한국경제] 태블릿으로 주문…식당 종업원 사라지는 미국

2015년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처음 문을 연 ‘잇사(EATSA)’는 무인(無人) 레스토랑으로 유명하다. 온라인 쇼핑몰에서 물건을 살 때처럼 태블릿PC로 메뉴를 고르고 5분 정도 기다리면 벽에 설치된 선반에서 야채와 고기 등을 곁들인 밥 요리가 나온다.

10. [중앙일보][양상훈 칼럼] 김정은이 우리 예금을 '0'으로 만드는 날

많은 이가 '핵을 쓰면 김정은도 죽을 텐데 설마 그런 짓을 하겠느냐'고 한다. 하지만 '설마'일 뿐이다. 북이 워싱턴, 뉴욕, 샌프란시스코, LA에 수소폭탄을 날리겠다고 위협하는데도 미국이 핵 반격을 해줄까.

조은정 기자의 다른 기사 더보기
독자의견
로그인 독자분들의 소중한 의견은 과학과 국민을 잇는 밑거름이 됩니다
0/ 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