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창닫기

메이커스 유니온 2017 개최···"창업과정 간접 체험"

오는 16~18일까지 대전창조경제혁신센터서, KAIST 등 5개 대학 참여
아이디어 구상부터 시제품 제작까지 창업과정을 체험하는 행사가 열린다.  

KAIST(총장 신성철)는 시제품 제작캠프인 '메이커스 유니온 2017'를 오는 16일부터 18일까지 대전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연다고 8일 밝혔다. 

KAIST 주관으로 열리는 이번 캠프는 UST, 충남대, 한밭대, 한남대 등이 공동 참여한다. 

캠프는 기술 융·복합을 통해 새로운 기술 및 사업 창출은 물론 다양한 아이디어를 갖고 창업을 원하는 대전지역 대학(원)생에게 창업 준비과정에 대한 간접경험을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16일에는 팀별로 아이디어를 구상하고 3D 프린터 및 아두이노 등 시제품 제작기기 활용을 위한 기초교육이 이뤄진다.

이어 17일에는 시제품 제작을 직접 실행해 봄으로써 아이디어를 구체화 해 보는 교육을, 18일에는 팀별로 제작한 시제품 시연과 함께 결과발표를 통해 선정된 최종 우승팀에게는 한국연구재단이사장 상이 수여된다. 

배중면 KAIST 공동기술창업교육센터장은 "대전지역 대학 간 창업관련 교류는 물론 각 대학의 우수한 인재들이 서로 팀을 이뤄 아이디어와 지식을 공유하는 한편 창업 활성화까지로 이어지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행사는 5개 참여대학과 대전창조경제혁신센터 홈페이지를 통해 11일까지 사전등록 한 참여대학 소속 대학(원)생이면 참여 가능하다. 
박은희 기자의 다른 기사 더보기
독자의견
로그인 독자분들의 소중한 의견은 과학과 국민을 잇는 밑거름이 됩니다
0/ 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