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노융합 2020사업' 올해 202억 지원

미래부-산업부, 11일 '나노융합 2020사업 사업설명회'서 발표
미래창조과학부(장관 최양희)와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주형환)가 '나노융합 2020사업'에 올해 202억원을 지원한다.

미래부는 '나노융합 2020사업' 2017년도 사업설명회 및 산학연 기술교류회를 11일 포스코P&S타워에서 개최하고 이같은 지원계획을 밝혔다.

나노융합 2020사업은 우수한 연구성과들이 조기에 상품화되지 못하는 현실을 극복해 연구개발의 전주기를 완성하고 연구개발의 효율성을 제고하기 위해 미래부와 산업부가 공동으로 마련한 사업이다. 2012년~2020년까지 총 5130억원이 투입된다.

정부는 기존 NT-IT, NT-ET 융합분야와 더불어 올해 NT-BT 융합분야 연구개발 성과의 사업화를 추가적으로 운영할 예정이다. 양 부처는 공모를 통해 3년 내 상용화가 가능한 과제를 신규사업으로 선정해 올해 35억원 내외의 예산을 지원할 계획이다.

김동주 산업부 바이오나노과장은 "나노융합 2020사업은 사업 착수 4년만에 매출 약 2700억원을 달성하는 등 많은 성과를 내고 있다"면서 "향후 나노융합제품 시장 창출을 선도하는 대표적인 사업으로 자리잡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지영 기자의 다른 기사 더보기
독자의견
로그인 독자분들의 소중한 의견은 과학과 국민을 잇는 밑거름이 됩니다
0/ 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