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화학, LG생명과학 합병해 '생명과학사업본부'로 운영

4개 사업본부와 1개 부문 체제로 운영
LG화학에 인수합병된 LG생명과학이 '생명과학사업본부'로 운영된다.

LG화학(박진수 대표이사 부회장)은 지난 2일 시행된 LG생명과학 인수합병에 따라 LG생명과학을 생명과학사업본부로 운영한다고 3일 밝혔다.

LG화학은 이번 인수합병으로 ▲기초소재사업본부 ▲전지사업본부 ▲정보전자사업본부 ▲생명과학사업본부 등 4개 사업본부와 ▲재료사업부문 등 1개 부문 체제로 운영된다.

양 회사 간의 인수합병이 마무리됨에 따라 LG생명과학 법인은 소멸했다. LG화학은 오는 2025년까지 바이오·제약 사업 매출을 5조원대로 키우겠다는 계획을 내건 바 있다.

한편, 생명과학사업본부 본부장은 박진수 대표이사 부회장이 당분간 겸직할 것으로 알려졌다.
박성민 기자의 다른 기사 더보기
독자의견
로그인 독자분들의 소중한 의견은 과학과 국민을 잇는 밑거름이 됩니다
0/ 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