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창닫기

[임은희 기자의 조간브리핑]아빠의 달

28일 새 정부의 경제정책이 발표됐죠. 그 중 눈에 띄는 뉴스가 있었습니다. 여성으로서 눈이 번쩍 뜨일만한 소식이었는데요. 박근혜 정부가 남성 근로자에게도 출산 휴가를 주는 일명 '아빠의 달' 제도 도입을 추진한다고 밝혔습니다. 임신기간 중 여성 근로자의 근무시간을 2시간 줄이는 제도와 더불어 올해 상반기 중 구체적인 도입 방안을 마련한다는 계획인데요.

구체적으로 살펴보면 이렇습니다. 아빠의 달은 출산일로부터 90일 안에, 아빠들이 30일간 출산휴가를 쓰도록 하는 건데요. 박 대통령이 국내 여성 고용률을 높이기 위해 국정 과제에 포함시킨 내용으로 관련 개정안이 통과되면 남성의 출산휴가가 처음으로 법제화됩니다.

이와 함께 여성 고용자의 임신기간 근로시간 단축제도도 상반기 내로 도입방안이 마련될 계획입니다. 유산 가능성이 높은 임신 12주 이내, 30주 이후 여성 근로자의 1일 근로시간을 2시간 단축하도록 하는 내용입니다.

육아와 업무의 병행은 늘상 여성들의 고민이었습니다. 한 쪽에 집중할 수도, 그렇다고 둘 다 완벽하게 수행해 낼 수도 없는 환경때문에 갈등은 언제나 있을 수 밖에 없었죠. 제도 시행 후에도 언제나 그렇듯 문제는 많을 것으로 예상되지만, 이번 박근혜 정부의 '아빠의 달' 제도 법제화로 여성들의 고민이 조금은 해결될 수 있길 바랍니다.

대덕넷이 뽑은 오늘의 뉴스는 '사람 의도 읽는 데이터 과학', '구글 제조업 유턴', '조너선 테오 인터뷰', '한글공학자가 된 교통공학자', '소재 국산화', '중금속 황사', '전자책 붐' 등입니다. 오늘도 행복한 하루 보내시길 바랍니다.
<제목을 클릭하면 바로 해당 뉴스로 이동합니다>

말하는 대로 생각하는 대로 세상을 담다<동아일보>

구글 안경, 미국에서 만든다…IT거인도 '제조업 유턴' 동참<한국경제>

창업 실패 경험이 없다는 건 용감하지 않았다는 것이다<중앙일보>

한글만으로 세계서 통한다!<동아일보>

소재 국산화, 또다른 中企 성장사다리<매일경제>

잦아지는 중금속 황사… 한반도 '황색 재난' 닥친다<동아일보>

이제, 책은 '터치'다<조선일보>
 
<대덕넷 임은희 기자> redant645@HelloDD.com      트위터 : @redant645
임은희 기자의 다른 기사 더보기
독자의견
로그인 독자분들의 소중한 의견은 과학과 국민을 잇는 밑거름이 됩니다
0/ 300자